Tag Archives: 세월

격세지감

By | 2018-01-08

어젯밤 늦은 시간에 나는 이 기기를 10여년만에 서랍에서 꺼냈다. 당시에 넣어 둔 배터리가 녹아내려서 한참 동안 닦아내야 했다. 그리고 웹사이트에 들어가서 드라이버를 열심히 찾았다. 인스톨을 해 봤지만, 무용지물이 되었다. 더이상 새로운 OS에 지원을 하지 않는 것이다. 당시에는 고가의 장비였다. DAW를 무선으로 컨트롤하는 하드웨어 콘트롤러이다. 그동안 이런 기기를 사용할 시간도, 마음의 여유도 없었다. 그렇게 분주하고, 바쁘게 살아온 시간들이었다. 오늘… Read More »

4일간의 연휴가 지나고

By | 2017-01-31

4일간의 설연휴가 지나고, 다시 시작된 일상이다. 그런데 오늘이 1월 31일이다. 2017년 12개월 중 한 달이 벌써 지나고 있는 것이다. 하루하루가 소중한 시간들인데, 시간이 너무 빠르다. 시간은 어김없이 흘러가기에 순간순간 최선을 다해서 살아가는 것이다. 오늘 하루, 이번 한 주간의 삶의 시간들을 머릿속에서 그려 본다. 일단 해야 할 큰 숙제(?)들이 있다. 그 숙제들을 하나씩 해야 한다. 또 매일 해야 할… Read More »

세월이 빠릅니다

By | 2016-09-07

굳이 말하지 않아도 시간은 덧없이 빠르게 지나가 버립니다. 2016년 무더운 여름이 지나는가 싶더니 시원한 바람이 밤에는 차갑게 느껴지는 9월입니다. 다음 주엔 추석 명절이 있고, 명절이 지나면 시간은 겨울을 향해 빠르게 달려갈 것입니다. 서울에서 회의를 마치고 전주로 가는 기차를 타니 “시간”에 대한 생각이 불현듯 들어 아이패드를 꺼내 글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시간은 창조주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선물입니다. 주어진 시간을 아껴서… Read More »

12월이다

By | 2013-12-02

벌써 12월이다. 올해만큼 내 인생에서 시간이 빨리 지나간 적은 없다. 문제는 내년에는 더 빨리 갈 것이라는 것이다. 두렵진 않으나 마음을 더욱 견고히 먹어야겠다는 생각이다. 다시금  “세월을 아끼라!”(에베소서 5장 16절)라는 말씀을 다시금 새겨본다. 똑같이 주어진 시간이지만 이제는 기억력이 떨어지면서 느끼는 시간의 속도가 점점 빨라지고 있다. 하루의 일과 중 무의미하게 지나가버린 시간이 없는지… 마땅히 해야 할 일 중 잊고 있는…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