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맛비? 가을비?

By | 2018-08-26

어젯밤부터 비가 내린다. 태풍 솔릭이 가져온 비는 그리 많지 않았다. 태풍 솔릭이 지나고 비가 내리고 있다. 아마도 모레까지는 비가 내릴 듯하다. 이번 여름의 무더위와 가뭄을 동시에 해결해주는 비라고 생각된다. 가뭄해갈이 어느 정도 될 듯하다.

그런데 지금 내리는 비 장맛비처럼 내리고 있다. 그렇다면 이 비는 장맛비일까? 아니면 가을비일까? 장마철은 지나갔으니 그냥 가을비라고 해주자. 뭐 이름이야 어떠하든지 간에 가뭄이 해소된다면 그것으로 족하지 않을까? 장맛비처럼 내리는 비로 피해가 없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가뭄이었던 여름을 지나면서 만나는 비가 반가워 이렇게 몇자 적어둔다.

2 thoughts on “장맛비? 가을비?

  1. 김은영

    걱정했던 태풍은 생각보다 조용히 지나가 주어 다행입니다.
    비가 내리고 기온도 떨어지지 않았을까요.
    그러니 ‘가을비’라 하겠습니다.

    Reply
    1. 김형태 Post author

      맞습니다.
      며칠동안 내리는 비는 분명히 가을비라는 생각이 듭니다.
      에어컨을 켜지 않아도, 문을 열지 않아도, 가벼운 이불을 덮어야 하는 날씨가 되었습니다.
      이불을 덮지 않고 자다가 새벽에 일찍 깨었습니다. ㅋ

      Reply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