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외모

머리를 길었던 시절…

머리카락을 길게 하고 다녔던 시절이 있었다. 2007년 2월 치아의 교정장치를 강제로 뗀 후에(극심한 체중감소와 체력저하, 전해질 이상 등으로 인한) 체력을 보강하던 중 바쁜 일상때문에 얼마간 이발할 시간이 없었다. 그런데 체중의 회복과 더불어 약간 긴 머리카락의 모습이 날카로웠던 인상이 많이 부드러워졌다. 그런 이유로 머리카락을 길기 시작했다. 그리고 다시 머리카락을 잘랐던 2011년 1월까지 약 4년간 난 그렇게 긴 머리카락을 하고… Read More »

50대가 되면 그 때 옷을 사주세요.

아내는 옷이 별로 없다. 정말 없다. 옷을 잘 사지 않는다. 그런 아내가 이야기한다. “50대가 되면 옷 사주세요”라고. 아내는 청바지와 티셔츠가 전부이다. 물론 정장에 가까운 옷들이 있긴 하지만 오래된 옷들이고 잘 입지 않는다. 보험회사에서 의료심사역으로 일할 때는 정장을 입고 다녔으나 학원에서 강의하는 요즈음은 그런 정장이 필요가 없다. 위에 가운을 걸치면 되기 때문이다. 그런 아내가 50대가 되면 옷을 사입겠다는 것이다.…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