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정시

마음을 빼앗겨 버렸던 정시원서접수…

By | 2010-12-21

처음 연예할 때 처럼 온 마음을 입시에 빼앗겨 버렸습니다. 작년에 주찬이가 입시를 할 때 이렇지 않았습니다. 주찬이 혼자서 분석하고 선택해서 의예과에 갔습니다. 둘째 아들 주원이의 입시가 어려워진 것은 처음 받았던 원점수와 실제 받은 표준점수에서 오는 차이때문이었습니다. 수학과 외국어가 작년과는 다르게 표준점수의 폭이 커져버렸고, 결국 언·수·외 세 주요과목이 입시 전체의 판도를 흔들고 있기 때문입니다. 며칠간 정신없이 지냈고, 그 후유증으로… Read More »

일반고이야기 여덟번째 이야기를 비공개로 해 놓았습니다.

By | 2010-12-19

여덟번째 이야기는 학교이야기가 아닌… 정시…지원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이 이야기를 “비공개”로 해놓은 이유는… 바로 아직 원서접수가 끝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글은 조금전에 써 놓았지만, 공개는 미루었습니다. 며칠동안 그동안 한번도 고민해 보지 않았던…. 입시전략…이라는 것을… 하고 있는 저 자신을 보고 있는 것이 신기합니다. 따라서 진학사와 메가스터디의 합격예측에 관한 신뢰도를 점검해 보고 있습니다. 모든 수험생이나 학부모들의 마음이겠지만… ‘도대체 이걸 어디까지 믿어야 하나?’라던가…… Read More »

정시접수 2일째 서울권 의대지원자들의 성향을 분석해 봅니다.

By | 2010-12-18

주원이의 원서접수를 앞두고 여러가지 복잡한 생각들이 머릿속에 가득합니다. 부모로서 별로 해 준 것은 없지만, 그동안 관심이 없던 원서지원 분석까지 하고 나섰습니다. ㅋㅋ 주원이의 원점수가 평소의 점수보다 낮았기 때문에 처음에 눈높이와 자세를 낮추고 입시에 임했던 것이 사실입니다. 어제와 오늘, 주원이의 담임선생님과 학년주임선생님께서 계속 전화를 주셔서 여러가지 가능성들을 제시해 주고 계셔서 매우 감사한 마음입니다. 실은 원서접수에 대한 전체적인 그림을 그려놓았던…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