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폐렴

By | 2020-01-24

어제 어머니께서 입원해 계신 요양병원에서 문자가 왔다.

[Web발신]
행복하세요 OO요양병원입니다. 독감바이러스와 우한폐렴 확진환자 발생으로 인해 병원 병문안 및 환자 외출, 외박을 2020년 1월 23일부터 2020년 1월 31일까지 전면 차단하기로 하였습니다. 기간은 연장될 수도 있으며 추후 다시 연락드리겠습니다. 헛걸음 하지 않으시도록 다른 가족분들께도 내용 전달 부탁드립니다.

그리고 어제 “대한의사협회-질병관리본부” 공동명의로 문자가 왔다.

==============================

중국 우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감염병 뉴스속보_수시2호] 중국 우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의심환자 신고 안내
링크: http://cdcnewsletter.or.kr/200123

<발생 현황>

(국외)2020년 1월 22일 기준, 국외발생현황은 중국440명(사망 9명 포함), 태국4명, 일본1명, 대만1명, 미국1명, 마카오1명 보고되었습니다.중국 13개 성(省)·시(市)에서 환자 발생 중(후베이성,베이징,광동성,상해,후난성,허난성,장시성,산동성,시촨성,저장성,충칭시,톈진시,원난성)

<의료기관 요청사항>

  • 의료기관에서는 호흡기 질환자 내원시 문진 및 DUR을 통해, 중국 우한시 여행력을 확인하는 등 선별진료를 철저히 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로 의심될 경우 보건소로 신고하여주시기 바랍니다. 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를 통해 중국 우한시 입국자 명단 등을 통보
  • 아래 환자를 진료하신 경우 보건소로 신고하여주시기 바랍니다.
    •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를 다녀온 후 14일 이내에 아래 증상이 나타난 환자
      • 발열과 호흡기 증상(기침 등)
      • 폐렴 또는 페렴의심증상(발열을 동반한 호흡곤란 등)
    • 확진환자의 증상발생 기간 중 확진환자와 밀접하게 접촉한 후 14일 이내 아래 증상이 나타난 환자
      • 발열,호흡기 증상(기침 등),폐렴의심증상(발열을 동반한 호흡곤란 등),폐렴※발열:37.5°C 이상
  • o 의심되는 환자를 확인한 경우, 환자에게 수술용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하고 독립된 공간(문이 닫힌 개인실 등)에서 진료를 진행합니다.
  • o 의료진은 감염 예방을 위해 KF94(N95) 또는 동급의 호흡기 보호구를 착용하시기 바랍니다.
  • o 또한, 의료기관 내 감염관리를 강화하여 감염예방에 신중을 기해주시고, 인플루엔자 유행 시기 배제진단을 위해 인플루엔자 신속키트검사 시행을 권고합니다.

※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www.cdc.go.kr)에 안내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보건의료기관대응안내’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감염병 신고기준과 절차 등 질병정보가 궁금할 땐1339! 질병관리본부 의료인 핫라인: 043-719-7979 링크 : http://cdcnewsletter.or.kr/200123 <대한의사협회 – 질병관리본부 공동 발간>

==============================

따라서 여느 때와는 달리 매우 한가한(?) 명절을 보내고 있다. 외출도 하지 않고 집 안에서 음악을 들으며 망중한을 누리고 있다. 그러던 중 조금 전 네이버 뉴스에서 “국내 두번째 ‘우한 폐렴’ 확진 환자“라는 제목의 글이 보인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20일 첫 확진 환자가 나온데 이어, 우한에서 근무하던 한국인 남성 ㄱ(55)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ㄱ씨가 비행기를 타고 국내에 들어 왔다고 하니 비행기에 동승했던 여행객들에게도 비상이 걸린 셈이다. 우한폐렴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해 감염되며, 현재까지 밝혀진 환자는 총 580명(사망 17)이라고 질병관리본부는 보고하였다.(1.23일 12시 기준)

  • (중국) 571명(사망 17)
  • (태국) 4명
  • (일본) 1명
  • (대만) 1명
  • (미국) 1명
  • (마카오) 1명
  • (홍콩) 1명

그리고 질병관리본부는 홈페이지에 관련 자료들을 업로드하고 있다.

(자료제공 :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아마도 이번 설명절은 우한폐렴으로 인해 사람들이 좀 더 조용한 시간들을 보내지 않을까 생각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