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아이맥

“옵션키”의 기적(?)

나는 모든 사진을 iMac의 “photos”에서 관리한다. 현재 8만장 정도의 사진이 있다. 대부분 아이폰으로 찍은 것들이다. 그 이전의 사진들은 2015년까지 하나의 다른 파일로 들어 있다. 예전에는 iPhoto 라는 사진관리앱에서 돌아가던 것들인데 백업을 해놓은 것이다. 따라서 2015년 이전의 사진들을 보려면 그 파일을 불러들여야 한다. 따라서 지난 주에 사진을 불러들였다. 그런데 문제가 다시 최근의 사진들을 불러들이지 못하는 상황이 벌어졌다. 조직학강의를 만드느라… Read More »

imac 다시 셋팅하다

지난 주에 갑자기 오디오인터페이스인 Apollo Twin X의 드라이버가 작동하지 않으면서 시작된 문제는 며칠 동안 macOS를 십수번 깔아야했다. 그리고 데이터 업데이트를 위해서 Timemachine 기능을 이용해서 백업을 했다. 그런데 그럴 때마다 에러가 발생했다. macOS 뿐만 아니라, 모든 앱들을 다시 깔아야 하고, 더구나 iMac 자체에 들어 있는 데이터를 복구하기 위해서는 필연적으로 타임머신 기능을 이용해서 백업을 해야 하는데, 그게 불가능했다. 이 문제를… Read More »

Mac에서 백업기능, Time Machine

종종 iMac의 하드드라이브는 문제를 일으킨다. 2017년 12월에 구입했으니 이제 2년반을 넘어 3년에 가까워질 무렵에 문제를 일으킨 것이다. 자꾸 문제가 보여 백업하던 외장하드드라이브를 빼놓았는데, 며칠 후 iMac이 사망했다. 퓨전하드드라이브의 수명이 다한 것이다. 따라서 2TB의 SSD로 기본 저장장치를 바꾸었다. 그리고 백업용으로도 2TB의 외장SSD를 구입했다. 100여만원의 비용이 지출되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컴퓨터환경은 매우 쾌적해졌다. 일단 조용하다. 소리에서 오는 스트레스는 없다. 그런데 기존에… Read More »

iMac 5k, 그리고 SSD

내가 메인으로 사용하고 있는 컴퓨터는 iMac 5k, 2017년형이다. 2017년 12월 말경에 구입했다. 벌써 2년반이 훌쩍 지났다. 이 iMac에 대하여서는 이미 여러차례 글을 쓴 바 있다. Fusion HDD의 고장은 긴장이 풀린 나에게 다시금 긴장하게 만드는 사건이었다. 많은 데이터의 손실 이후에 겪는 “정신 바짝 차리기”를 하고 있는 셈이다. 2TB SSD로 갈아타다. 1TB Fusion HDD에서 2TB SSD로 교체했다. 비용이 만만치 않음에도… Read More »

Backup from Time Machine of iMac

퓨전하드드라이브의 사망으로 9월 7일부터 사용하지 못하게 된 아이맥, 어제 새롭게 저장장치를 2TB SSD를 달고 복귀했다. 조마조마한 마음으로 외장하드드라이브를 연결해서 백업을 시작했다. 백업예정시간은 21시간이 넘었다. 물론 시간이 점점 단축되어 5시간 조금 더 소요되었다. 밤늦게 세팅하는 것을 멈추고, 오늘 아침에서야 이것저것 연결하고 점검하고 있다. 9월 3일에 백업된 것에는 다리 4교시까지의 자료가 있다. 다리 5,6,7교시의 자료는 없다. 물론 아이맥이 멈추기전까지 완성된… Read More »

iMac 5k,  넉다운 ㅠㅠ

2017년 12월 연말에 구입해서 2018년부터 매우 만족해하면 사용해 오던 아이맥이 며칠 전부터 비실대기 시작했다. 미처 백업을 다 마치지 않은 상태에서 부팅불가 상태가 되었다. iMovie 파일이 날라간 것이 아쉽다. 물론 다시(Loer limb)의 일곱번째 파일까지는 모두 업로드해두어서 다행이긴 한데, 뭔가 수정할 것이 나온다면 처음부터 다시 작업을 해야 하는 번거러움이 있다. 백업 하드에 언제까지 백업이 되었는지도 정확하게 모르겠다. 시스템이 불안전해지면서 수동모드로… Read More »

Keynote와 Pages의 update

아침에 일어나 iMac 화면에 App 업데이트 소식이 뜬다. Keynote와 Pages의 업데이트 소식이다. 몇 번의 실행으로 조금 전에 업데이트되었다. Keynote는 9.0으로, Pages는 8.으로 업데이트 되었다. 강의를 위해서는 절대적으로 필요한 Keynote이다. 그리고 모든 문서는 Pages로 만들어서 pdf 파일로 익스포팅한다. 아래한글은 사용하지 않는다. 꼭 써야하는 경우에는 일반 PC를 이용할 수 밖에 없으나, 그렇게 아래한글로 문서를 작성할 일이 거의 없다. 업데이트한 사실을… Read More »

저장공간과의 전쟁

갈수록 쌓여가는 데이터로 인해 저장공간은 늘 부족하다. 많이 지우고 정리를 한다고 해서 쌓여가는 데이터의 저장은 늘 고민스러운 부분이다. Pegasus R4의 복구가 늦어지면서 다른 저장공간에 대하여 정리할 필요성을 느끼고 요즈음 정리를 하고 있다. 그러던 중 iMac을 비롯해 iPad, iPhone도 점검대상이 되었다. 거기에 요즈음 최대 사용량에 근접한 iCloud도 마찬가지이다. 한달에 3,300원씩 지불하고 사용하는 iCloud의 용량은 200GB이다. 현재 85% 정도의 공간을 사용하고… Read More »

iMac 5k 메모리 업그레이드

  iMac 5k 27인치 기본형 제품은 메모리가 8기가이다. 요즈음 추세로 본다면 메모리가 낮은 편이다. 일반적인 App을 사용하는데는 부족하지 않지만, 조금 무거운 App을 돌리려면 버겁다. 따라서 iMac을 구입한 직후에 메모리를 업그레이드하기로 했다. 문제는 메모리의 가격이었다. 계속 올라가는 가격 때문에 바로 업그레이드를 하지 못하고, 조금 가격이 안정된 최근에서야 메모리를 업그레이드 하기로 했다. iMac의 경우에는 메모리 업그이드는 어려운 것이 아니다. 애플의… Read More »

Apogee 96k for iPad, iPhone & Mac

96k는 아포지(Apogee)라는 회사에서 만들어내는 USB 마이크(컴퓨터의 USB에 연결하여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마이크)이다. 아포지의 제품들은 주로 Apple 제품들에 최적화되어 있다. 물론 윈도우즈 환경에서도 사용할 수 있지만, 아포지는 원래 Mac에 맞는 제품들을 만들어내고 있다. 이 마이크는 Mac(iMac, Mac Pro, MacBook시리즈 등) 뿐만 아니라, 아이패드(iPad)나 아이폰(iPhone)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같은 제품이지만 아이패드나 아이폰에서는 사용할 수 없고, Mac에서 사용할 수 있는…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