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Archives: blog, SNS and web

최근 한달 접속현황

By | 2014-03-06

제 블로그인 holyabba.com에 접속한 상황을 구글에서 정리해서 보여준다. 누가 들어왔느냐?를 보여주는 것은 아니고, 접속자 사람수를 비롯하여 도시, 국가, 운영체계, 모바일의 경우에 운영체게 등 여러가지 정보를 보여준다. 이 내용을 간단히 정리하면 하루 평균 150명 정도가 클릭했으나 실제 100명 정도가 순수 방문자이고, 이들이 접속한 글은 3만7천6여개가 된다. 그리고 한번 접속한 사람이 보는 페이지주는 8.35페이지인데 평균방문시간이 2분 44초가량 되기 때문에 글을… Read More »

김형태교수의 세상사는 이야기의 중심은…

By | 2014-01-20

내가 왜 블로그를 운영하는지에 대한 이야기는 그동안 한번씩 써오고 있다. 따라서 그동안 비슷한 내용들의 글이 몇 편있다. 상산고이야기와 일반고이야기 때문에 하루에 몇십명이 들어오는 사이트이지만, 실제론 그 이야기는 20편의 글이다. 그 외에 600여편의 글에 내 생각의 중심들이 담겨져 있다. 내가 잘나서 글을 쓰는 것은 아니다. 나의 출발점은 “죄인“의 모습이다. 나는 그저 평범한 사람이다. 누구나 그렇듯이 하나님을 모르고 청년기까지 살았고,… Read More »

오랜 고민 끝에 새로운 테마를 적용해 봤습니다.

By | 2013-12-12

블로그도 전체적인 모양이 그대로 있으면 식상해진다. 내 블로그를 찾아오는 사람들이 그리 많지 않음에도 한번씩 바꾸어야겠다는 생각을 자주한다. 이번엔 마음을 먹고 바꾸기로 했다. 문제는 내가 주로 사용하는 Mac의 환경과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PC사이의 차이가 너무 심하다. 따라서 여러가지 테마를 적용한 끝에 드디어 오늘 아침에 지금의 테마를 선택해 보았다. 물론 이 테마가 오래 갈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그동안 오랫동안 사용해 왔던… Read More »

블로그 색상 선택이 어렵다

By | 2013-12-04

어제 서버에 이상이 생겨서 세시간 이상 스트레스를 받다가 해결되자 내 블로그의  색상을 바꾸어 보고 싶었다. 다른 테마들도 있지만 아직까지 이 테마가 내가 사용하기에 가장 편하고 현재 내 블로그의 특성을 가장 잘 표현해 주기 때문에 오랫동안 사용해 오고 있다. 그런데 색상은 한번 바꾸고 싶어서 시도해 보고 있는데 구관이 명관일까? 아무튼 고민의 고민을 하고 있다.

서버 에러 그리고 삽질

By | 2013-12-03

  애플의 인증문제로 서버가 제대로 작동이 되질 않는다.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겨우 복구가 되었다. 오후 시간내내 이 짓을 하고 있다. 이젠 이런 일이 점점 귀찮아져가고 있다. 늙는 것인가 보다. 서버에 대한 기본지식도 없이 그냥 쉽게 운영해오고 있는 나로선 이런 일이 생길 때마다 난감하기 그지 없다. 공교롭게도 오늘 구서버를 켜서 업데이트하느라 그것과 관련이 있는지 없는지도 모른채 힘든 시간들이 지나갔다.… Read More »

홈페이지를 시작했던 시절에…

By | 2013-12-03

진짜 늙어가는 것일까? 아니면 요즈음 학교생활이 재미가 없는 것일까? 불현듯 옛추억들이 머릿속에 가물거린다. 1996년에 발령을 받아서 전북대로 근무지가 옮겨진 이후에 다음해던가? 아무튼 기억이 가물거리지만 처음으로 홈페이지라는 것을 운영해 보았다. 당시에 서버가 있었던 것도 아니고 386컴퓨터에 서버데몬(일반 컴퓨터를 서버처럼 운영할 수 있는 패치프로그램)을 깔아서 홈페이지를 운영했었다. 당시에 이 분야에 지식이 좀 더 있었다면 좀 더 좋았을텐데…하는 아쉬움이 있다. 아무튼… Read More »

블로그, 블로거, 블로깅

By | 2013-02-26

Blog, Blogger, Blogging … 블로그의 뜻을 위키페디아에서 인용해 본다. 블로그의 정의 블로그(blog 또는 web log)란 웹(web)과 로그(log, 기록)를 합친 낱말로, 스스로가 가진 느낌이나 품어오던 생각, 알리고 싶은 견해나 주장 같은 것을 웹에 다 일기처럼 차곡 차곡 적어 올려서, 다른 사람도 보고 읽을 수 있게끔 열어 놓은 글들의 모음이다. 보통 시간의 순서대로 가장 최근의 글부터 보인다. 그러나 글쓴 시간을… Read More »

익명성의 글의 가장 큰 문제는…

By | 2013-02-23

인터넷에 있는 수많은 글들은 누가 썼는지도 모르는 “익명”의 글들이다. 이런 생각을 해본다. 글쓴 사람은 자신이 써놓은 글이 정작 “자신의 글”이라고 생각하는 것일까? 자신의 글에 자신의 실명을 쓰지 못하는 것은 곧 자신의 글이 아니라는 생각이 불현 듯 든다. 현재의 내 자신의 모습은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가 뒤섞인 자신이다.실명으로 쓸 수 있는 상태의 “나”가 바로 실제의 “나”라는 것이다. 익명의 뒤에… Read More »

2013년 1월 제 블로그 통계입니다.

By | 2013-02-01

통계는 큰 의미는 없습니다. 제 블로그는 제가 기록을 목적으로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혹시 제 글 속에서 뭔가 건질 것이 있는 분이 있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긴 있습니다. 일상의 삶속에서 뭔가를 찾는 분이 있다면 좋겠습니다. 특별한 내용이 없지만 말입니다. 작년 12월에 블로그 툴을 TextCube에서 WordPress로 바꾸면서 구글에서 지원하는 통계서비스를 무료로 제공받고 있습니다. 이를 캡쳐해서 올려 봅니다. 순방문자는 1,500여명입니다. 하루 평균… Read More »

OS X

By | 2013-01-30

위키페이다에서 발췌하였습니다. OS X(오에스 텐, 이전 이름: 맥 OS X / Mac OS X)은 기업 애플이 제작한 운영 체제이다. 2002년 4월부터 모든 매킨토시 컴퓨터에 적용되고 있다. 이 운영 체제는 1984년 1월부터 애플 컴퓨터를 이끌어 왔던 맥 OS의 마지막 고전 버전인 맥 오에스 9의 뒤를 잇는다. OS X이라는 이 운영 체제의 이름에 들어있는 “X”라는 글자는 알파벳 “X”을 뜻하는 것이…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