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봄에 핀 수레국화

By | 2019-04-28

수레국화(Cornflower, Centaurea cyanus)는 쌍떡잎식물 초롱꽃목 국화과의 한해살이풀 또는 두해살이풀로, 높이 30~90cm 정도 자란다고 한다. 원산지는 유럽 동부와 남부이며, 독일과 에스토니아의 국화로 알려져 있다. 꽃색깔이 매우 다양하다고 알려져 있다. 또한 수레국화는 여름에서 가을까지 꽃이 피나, 온실에서는 봄에도 꽃이 핀다. 그런데 그 수레국화가 4월에 꽃이 피고 있다. 작년 초가을에 씨를 뿌렸었다(2018년 9월 13일에 뿌리고, 9월 25일에 싹이 나기시작했다는 기록이 있다).… Read More »

모닝커피

By | 2019-04-10

아침식사 때마다 마시는 커피이지만, 오늘은 왠지 ‘모닝커피’라는 이름을 붙여가며 커피를 마시고 싶어졌다. 어제 오후 늦게부터 내린 비가 이른 아침에 멈추고, 멀리 모악산 정상에 구름이 걸려 있는 우리 아파트의 모습이 마치 콘도처럼 느껴졌다. 페이스북에 사진을 두장 올리고 나서 글이 쓰고 싶어졌다. 사진을 다시 찾던 중 어제 읽기 시작한 “본성과 양육” 책을 찍어둔 사진도 보여 함께 올려본다. 본성과 양육의 주제는… Read More »

봄에는 벚꽃 구경 가세요

By | 2019-04-09

올해는 유독 벚꽃에 관심을 많이 갖고 봄을 보내고 있다. 전북지역에서 벚꽃이 유명한 곳이 여러군데 있겠지만 올 해에 직접 가본 곳 중에서는 “고창읍의 동쪽인 공설운동장입구 도로부터 방장산자연휴양림 방향으로 석정온천삼거리까지 이어지는 도로변“의 벚꽃이 최고인 듯 하다. 전주시내에서는 덕진공원에서 전북대후문(동물원방향)까지 이어지는 언덕길에 벚꽃이 빨리 피고 예쁜 곳이다. 삼천천변에도 벚꽃이 피지만 그리 풍성한 느낌은 아니다. 군데군데 풍성하게 꽃을 맺은 곳은 보이긴 하다.… Read More »

벚꽃

By | 2019-04-07

봄이 되면 흔하게 보게 되는 벚꽃, 그 벚꽃에 대하여 올해만큼 기대를 갖고 기다려본 적이 있었을까? 사실 벚꽃 뿐만 아니라 꽃과 식물에 관심을 갖고 살아본 적이 있었던가? 아무리 생각해 봐도 없다. 그 만큼 내 삶 자체에만 촛점을 맞추고 살았을 뿐, 꽃이나 나무에 관심을 가져본 적이 없다. 다만, 모악산 자락으로 이사를 온 다음해인 작년 봄에 텃밭에 꽃을 심으면서 계절에 따라… Read More »

봄을 여는 …

By | 2019-03-15

어제는 일찍 퇴근해서 수류성당을 다녀왔다. 가끔 가는 곳인데, 수류성당 앞에 꽃들이 어떻게 되었는지 궁금했기 때문이다. 겉으로 보기엔 겨울과 큰 차이가 없어보이나, 가까이 가면 꽃망울들이 피어있다. 아이폰을 가까이 가져다 사진을 몇 장 찍어본다. 그리고 ‘봄은 이렇게 오는가 보다!’라는 생각을 하고 집으로 왔다. 오늘 새벽 천둥번개가 쳤다. 큰 천둥소리와 아주 쎈 불빛의 번개가 아파트 유리창 커튼을 통해 거실까지 들어왔다. 마치… Read More »

인생의 계절

By | 2014-10-13

사계절 봄, 여름, 가을, 그리고 겨울은 우리의 인생에 빗대어 이야기할 수 있다. 사계절이 존재한다는 것은 우리 삶의 활력소이다. 어느 특정 계절안에서 산다면 우리의 삶은 아마도 밋밋한 삶이 되지 않을까? 그런 점에서 4계절의 특징은 우리 삶을 대변하기도한다. 봄은 인생의 시작이며 성장의 과정이다. 자연이 온통 겨울잠에서 깨어나 갓 푸른 잎사귀들을 만들어내고, 때론 예쁜 꽃들을 피어낸다. 무한한 가능성을 갖기도 하고, 한없는… Read More »

사계절, 날씨 그리고 의대캠퍼스

By | 2014-05-07

사계절이 뚜렷한 우리나라, 언젠가부터 봄과 가을이 짧아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요즈음 봄을 만끽한다. 며칠전에는 날씨가 매우 시원해서 핼리팩스(Halifax, 캐나다 노바스코샤주 주도)에 와 있는 느낌을 갖게 하더니만, 오늘은 온도가 올라가니 플로리다(Florida)에 와 있는 느낌이다. 외부대학 강의를 마치고 늦게 점심을 먹으러가는데 아름다운 명의정(전북의대 1호관과 2호관 사이의 정원을 이르는 말)이 눈에 확 들어온다. 이런 좋은 곳이 직장이니 행복하다. 눈부신 햇볕이 덥지도 춥지도… Read More »

봄비

By | 2014-03-26

어제 부터 비가 내립니다. 봄비입니다. 누군가 봄비와 겨울비를 어떻게 구별하냐고 묻는다면 아마도 똑부러지게 답변을 하지 못할 수도 있지만, 분명히 봄비입니다. 왜냐면 이 비가 그치면 날씨가 완연하게 따뜻해질테니 말입니다. 시간의 흐름속에 계절을 느끼며 산다는 것은 행복입니다. 그 행복을 누리는 만큼 시간은 흘러가고 그만큼 우리는 늙어가는 과정이지만, 그것은 분명한 행복과 감사입니다. 우리에게 주어진 매순간이 소중하기에 봄비도 소중하게 느껴집니다. 봄비는 겨울내…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