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성직자

호로자식

By | 2019-05-27

우리가 일반적으로 ‘호로자식’이라는 말은 “호래자식”이 맞다. 표준국어대사전에는 “배운 데 없이 막되게 자라 교양이나 버릇이 없는 사람을 낮잡아 이르는 말.”이라고 정의하고 있다. 오늘 학교근처 식당에서 교수 셋이서 식사를 하게 되었다. 그 중 한명이 두 목사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목사관련 이야기에서 ‘호로자식’과 ‘사기꾼’이란 단어가 나왔다. ‘호로자식’에 관련된 이야기의 내막은 이렇다. 그 교수의 동생이 병원을 개원하게 되어서 ‘개원예배’를 드렸다고 한다. 한쪽에는… Read More »

기독교에는 ‘사제’가 없다.

By | 2018-06-25

교회 안에서 흔하게 잘못된 제도가 “성직자”와 “평신도”의 구분하는 일이다. 장로나 안수집사, 권사가 안수를 통해 직분을 받게 되는 것과는 달리, 목사는 안수 뿐만 아니라 신학 과정을 거쳐야 한다. 즉, 목사는 신학적 배경을 가지고 교회에서 사역을 감당한다. 이런 절차와는 무관하게 교회에서의 모든 직분자들은 평신도에 속한다. 즉, 모든 직분자들은 평신도이다. 그런데 한국교회에서 성도를 성직자와 평신도로 구분하는 일이 비일비재하다. 목사를 단순히 사전적…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