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아이패드

아애패드 프로 (5) 애플 펜슬을 기다리며

By | 2015-12-15

12월 7일 아이패드 프로, 스마트커버, 애플 펜슬(Apple Pencil)을 주문했다. 바로 다음날 스마트커버와 아이패드가 출고되었다는 문자가 왔다. 12월 9일에 스마트커버가 도착했다, 다음날인 10일에 아이패드가 도착했다. 나는 아이패드를 사용한지 아직 1주일이 채 되지 않았다. 아주 오랫동안 사용해온 느낌이었는데, 아직 5일 밖에 되지 않았다는 사실에 놀라고 있다. 오늘 애플 사이트에 들어가 주문상황을 보니 애플펜슬은 1월 8일~14일 사이에 배송될 것이라는 내용만 있다.… Read More »

아이패드 프로 (4) App “Adobe Draw”

By | 2015-12-12

아이패드 프로를 구입한 가장 큰 이유는 “그림 그리기”이다. 그것을 위해 애플 펜슬을 주문했으나 애플 펜슬은 1월 10일경에 올 듯 하다. 기다리는 동안에 나는 몇몇 App에 익숙해지려고 노력 중이다. 그림 그리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툴 보다는 그림을 그릴 수 있는 능력과 예술성이다. 나는 그저 아이폰6s plus에 그림을 그리다가 단순히 그림을 그리고 싶어졌기 때문에 시작한 일이다. 나에게 예술성이 있는지 잘… Read More »

아이패드 프로 (3) 도착 그리고 세팅

By | 2015-12-12

아이패드 프로가 도착했다. 스마트커버가 수요일에 도착하고, 금요일에 도착한다던 아이패드가 목요일에 도착했다. 포장을 뜯고 켜보고 그저 신기하다는 듯이 몇가지 기능들을 살펴본 후에 서울에 출장을 갔다. 아이패드는 크다. 이미 지난번에 이마트안에 있는 애플매장에서 직접 보고 만져보고 실행을 해봤기 때문에 크기에 놀라진 않았지만 아무튼 크다. 가장 큰 아이폰인 아이폰6s plus과 비교해도 거대하다. 아이폰4와의 비교는 정말 대단하다. 화면이 시원하다. 물론 크기 때문에… Read More »

아이패드 프로 (2) 스펙에 대하여

By | 2015-12-07

아이패드 프로는 현재 시판중인 아이패드 중 가장 크고 가장 성능이 뛰어난 제품이다. 조만간에 더 성능이 좋은 제품이 나올 것이지만 2015년 12월 현재로선 그렇다. 결국은 이런 스펙들은 별 의미가 없다. 그렇지만 현재를 기점으로 스펙을 기록해 두려고 한다. 몇년이 지나면 웃음이 나올 스펙이 될지로 모른다. Retina 디스플레이는 12.9인치(대각선)의 큰 화면을 갖고 있다. 이 디스플레이는 LED 백라이트 와이드스크린, Multi-Touch 디스플레이,  2732×2048… Read More »

아이패드 프로 (1) 아이패드를 주문하다

By | 2015-12-07

iPad Pro는 대형화면의 아이패드(12.9인치)이다. 화면 크기로 보자면  그 다음을 잇는 것이 iPad Air 2(9.7)와 iPad air(9.7)이고, 가장 작은 미니 시리즈는 iPad mini 4(7.9), iPad mini 2(7.9)이다. 사실 아이패드는 액정의 사이즈로 선택의 기준이 되면 안된다. 무엇보다도 자신이 사용하고자 하는 사용목적과 맞아야 한다. 사실 오랫동안 고민했다. 나는 이런 것을 사면서 별로 고민하지 않는 편이다. 아이폰6s plus를 선택할 때고 고민하지 않았다.… Read More »

iPad를 무료로 나누어주는 대학..

By | 2010-04-02

미국 펜실베니아에 있는 세튼힐대학이…바로 그 대학입니다. 맥 사이트에서… “세상에 이런 대학이 있느냐?” “내가 나온 대학은… 어쩌구 저쩌구…’하는.. 부러움의 댓글들이 계속 올라오네요.. 그래서 그 대학 홈페이지에 들어가서… 위에 있는 홈페이지..화면을 캡쳐해 보았습니다. 무상으로 나누어 주니깐… 그저 부러워해서는 안될 것 같은 생각이 드는데… 다들 이 사건(?)을 보는 시각들이… 제가 보기엔..썩…맘에 들지 않습니다. “이런 시각을 가져라”라고 말하는 것은 아니지만… 그 댓글들이… Read More »

iPad 출시 ③ iWork이 잘 돌아가려면…

By | 2010-01-29

아이패드는 아이팟터치나 아이폰의 확장판이다. 한가지 다른 점은 어플리케이션의 구동이 좀 더 원활하다는 것이다. 저를 흥분시키는 딱 한가지 이유가 바로 거기에 있다. 아이패드로 Keynote를 통한 강의(프리젠테이션)가 가능하다는 점이다. 이 이유만으로도 아이패드의 구매가치가 충분하다. 그러나 몇가지 우려되는 점이 있다. 첫째는, A4라는 중앙처리장치의 성능이 과연 Keynote가 무거워졌을 때 원할하게 돌아갈 것인가?하는 문제이다. 데모에서 보여준 A4의 성능은 일반 넷북을 앞서는 것 같이…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