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이사

21년간 살았던 동네를 떠나 모악산 산자락으로 이사를 왔다.

By | 2017-12-16

1996년 초, 내가 교수로 임용받아 전주로 이사를 올 당시에는 전주는 말그대로 아파트 전세대란 상태였다. 광주에서 전주로 운전을 해서 여러번 오가며 아파트를 찾았지만 쉽지 않은 일이었다. 나의 경제적 형편에 맞추어 아파트를 찾으니 더욱 힘든 일이었다. 그렇게 어렵사리 찾은 아파트가 효자동1가 98번지 소재의 “금호타운”이었다. 나는 그곳에서 21년을 살았다. 처음에 5동 5층에서 5년간 전세를 살았다. 그리고 가족과 함께 캐나다로 출국하기 수개월… Read More »

이사갈 준비 8

By | 2017-10-11

몇주간 동안 정말 열심히 집을 치웠다. 책부터 시작한 청소는 이불장의 이불, 옷장의 옷들, 신발장의 신발과 신발장 위에 있는 수납공간에 쌓여있던 전구들을 비롯한 물건들, 베란다 수납공간에 쌓여 있던 수많은 살림살이들, 싱크대 위 아래 수납장에 있던 몇 년간 사용하지 않고 쌓여 있던 수많은 그릇들, 붙방이장에 있던 작은 박스들과 집기들, 등 참으로 수많은 짐들이 정리되었다. 또한 그동안 미루어왔던 집안 이곳 저곳이… Read More »

이사갈 준비 7

By | 2017-09-23

장모님의 장례를 마치고 이것저것 마무리를 하고나서, 아내와 함께 집안을 계속 정리 중에 있다. 이사는 아직 3개월이 남아 있지만, 캐나다에서 온 후로 14년간 쌓인 짐들을 정리하고 있다. 두 아들이 외지로 공부를 하러 떠났을 때에도 우리 부부는 짐을 정리하지 못했다. 정말 바쁘게 살아온 시간들이었다. “정리 자체를 생각하지 못하게 바쁘게 살아온 시간들이었잖아요?”라고 아내가 말을 한다. 그 말이 맞다. 오늘은 두 아들이… Read More »

이사갈 준비 5

By | 2017-09-15

이번 여름을 지나면서 아내가 “물건을 하나씩 하나씩 버리면 어때요?”라고 말을 했다. 다리와 몸이 불편해진 아내는 집안 정리를 한꺼번에 하는 것 보다는 하나씩 하나씩 여유롭게 하자는 뜻이었다. 따라서 생각이 날 때마다 하나씩 내다 버리고 있었다. 그러던 중 이사를 추진하게 된 것이다. 어제 오후에도 금호도서관에 책을 기증했다. 도서관에 비치해도 될 만한 낡지 않은 책들 중에서 주로 시리즈로 되어 있는 책들만… Read More »

이사갈 준비 1

By | 2017-09-06

21년 동안 살았던 아파트를 떠나려고 한다. 96년에 교수 발령과 함께 매물이 거의 없었던 전주시내를 뒤져서 겨우 얻는 전세 아파트였다. 그리고 몇 년 후에 이사를 가려는데 집주인이 좀 더 살아달라고 했다. 아마도 전세금을 써버린 듯한 눈치였다. 그리고 2001년 여름에 캐나다로 가기로 되어 있었다. 따라서 그 때까지 살다가 전세금을 빼서 캐나다로 갈 예정이었는데, 갑자기 2001년 1월에 이사를 가라고 한다. 집주인의… Read More »

원룸 이사하기

By | 2017-02-11

이제 졸업을 하는 아들이 스스로 원룸비 등을 감당하겠다며 더 작은 원룸으로 이사를 시도했다. 대학에서 더 멀어지고, 작고 좁은 원룸으로 이사를 가게 된 것이다. 3년간 살았던 원룸은 서울대병원 소아과병동 바로 옆이기 때문에 정말 가까운 곳이다. 그리고 방 크기도 큰 편이었다. 따라서 보증금도 비싸고, 월세도 비싼 편이다. 부모 입장에서는 아들이 학교에서 가까운 곳에 살았으면 하는 바램에서 건물에 비하여 가격에 좀… Read More »

왜 이사가지 않냐구요?

By | 2014-01-28

저는 전주에 이사온 이후로 줄곧 같은 아파트에 삽니다. 처음 5년은 전세를 살았고, 캐나다로 가기 전에 아파트를 구입해서 잠시 살다가, 캐나다에 갔다가 되돌아와서 계속 같은 집에서 살고 있습니다. 아이들이 유치원을 다니기전에 전주로 이사와서 전주에서 처음으로 유치원을 다녔죠. 큰 아들은 2년을, 작은 아들은 3년을 다닌 후에 초등학교에 들어 갔습니다. 전주로 이사오던 시기에는 아이들은 아무런 생각이 없이 (물론 그전에 공중보건의 시절에…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