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좋은 부모되기

좋은 부모되기 ㉒ 무엇을 보고 기뻐하는가?

By | 2014-03-13

새로운 것들을 배워나가는 아이들에겐 배우는 모든 것이 신기하고 누군가에서 보여주고 싶어한다. 그리고 새롭게 배운 것들을 반복적으로 말함으로서 자기의 것으로 만드는 과정 중에 있다. 유치원에 다녀온 아이가 구구단을 외워왔다면 보모인 당신은 어떤 반응을 보이는가? 아이가 모르던 영어 단어를 말한다면 당신은 어떻게 반응하였는가? 운전을 하던 중 빨간 신호등을 무시하고 달리는 당신에게 “아빠 빨간불이예요”라고 말했다면 당신은 어떻게 반응하는가? 아이가 지적인 무엇인가에… Read More »

좋은 부모되기 ㉑ 짜증내지 마라

By | 2014-03-13

모든 부모들은 좋은 엄마나 아빠가 되고자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부모들은 아이들에게 짜증을 낸다. 짜증은 체벌과 상관이 없다. 짜증은 훈육과도 상관이 없다. 아이가 분명히 문제를 만들었을 것이다. 거실을 어지럽히거나 뛰어다니면서 소란을 피우거나 아니면 무엇인가를 떨어뜨렸거나 하는 부모의 성질을 돋구는 행동을 했을 것이 뻔하다. 그러면 대개는 말로 타이를 것이고, 그것이 개선되지 않으면 짜증을 내게 된다. 그러나 짜증은 아이들의 그릇된… Read More »

좋은 부모되기 ⑳ 감사하고 기도하라

By | 2014-03-06

아이들을 키우다 보면 부모로서 최선을 다하지만 부모의 능력 이외의 능력이 필요할 때가 더 많다. 아무리 좋은 부모라도 아이들의 인생 전체를 보호하거나 도와줄 수 없기 때문이다. 부모도 연약한 인간이 아니던가? 그런 이유로 고대에서 부터 지금까지 인간은 신의 자녀들이 되길 원했는지도 모른다. 따라서 부모들은 자신의 능력안에서 최선을 다하는 것이 유일한 부모된 도리가 아닐까 생각한다. 우선 귀한 자녀를 주신 것에 대한… Read More »

좋은 부모되기 ⑲ 함께 성장하라

By | 2014-03-05

아이들은 성장한다. 몸도 마음도, 지식도 영혼도 성장한다. 육체의 성장이 멈춘 아른들도 노화의 과정중에 있지만 그 마음과 정신은 계속 성장해야 한다. 부모들은 정지되어 있으면 안된다. 아이들이 성장함에 따라 함께 성장해야 한다. 사실 많은 부모들인 아빠나 엄마들은 준비없이 부부가 되고, 준비없이 부모가 되다보니 많은 부분에서 우왕좌왕하며 당혹스럽게 새로운 것들을 만나게 된다. 그 대표적인 것이 자녀양육과 교육이다. 어찌보면 자신들도 제대로 온전하게… Read More »

좋은 부모되기 ⑱ 정직한 부모가 되라

By | 2014-03-05

많은 부모들이 자녀에게 화를 내거나 분노하는 것은 자신의 자녀가 “거짓말”할 때 일 것이다. 보통 사람들은 “거짓말은 모든 나쁜 행동의 시작”이라고 인식한다. 아이의 삐뚤어진 행동도 거짓말을 하면서 부터라고 생각한다. 어느정도 맞다고 본다. 아이들은 성장하면서 거짓말 하는 것을 배운다. 잘못된 행동에 대해 야단 맞을 것이 두렵기 때문에 감추고자 시작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부모로 부터 혼나는 것에 대한 두려움으로 부터 자신을 보호하려는… Read More »

좋은 부모되기 ⑰ 아이에게 스마트폰을 주지마라

By | 2014-03-04

우리 주위에는 TV 뿐만 아니라 수많은 미디어 매체들이 존재한다. 소통의 도구인 전화기는 계속 진화하여 아이폰과 갤럭시와 같은 스마트폰들과 아이패드와 같은 IT기기들이 판을 치는 세상이 되었다.  이런 IT기기들이 어른에서 아이들로 옮겨가고 있다. 미국 소아학회에서는 만2세 미만의 아이들에겐 이런 기기를 주지말라고 권하고 있다. 어린 아이들의 TV 시청이나 IT 기기들의 사용해 대한 수많은 의견들이 있다. 유해성이 입증된 것은 아니지만 안정성이 분명하게… Read More »

좋은 부모되기 ⑯ 아이와 함께 책을 읽으라

By | 2014-03-04

아이와 함께 책을 읽는 부모는 자녀양육에 성공한다. 함께 책을 읽을 수 있다는 것은 참으로 복된 삶이다. 아이의 손을 잡고 서점에 가서 책을 고르거나, 아이와 함께 도서관을 가서 책을 읽는 것은 그 자체로로 귀하고 아름다운 모습이다. 요즈음은 독서도 공부의 연장선에서 하고 있는 세상이다. 스코틀랜드 부모들 중 90%는 자신들의 자녀들에게 책읽어주는 것을 즐겨한다고 한다. 또한 86%의 부모들은 아이들에게 “책을 읽어라”라고… Read More »

좋은 부모되기 ⑮ 천재라는 말에 속지 말라

By | 2014-03-04

많은 부모들은 자신의 아이들이 똑똑하기를 바란다. 더 나아가 천재이길 원한다. 한국에서는 영재스쿨이라는 것이 많다. 다들 어렸을 때 천재성을 발견하고 영재스쿨을 다닌다. 영재를 위한 프로그램이 제대로 된 영재스쿨이 있을까? 선행학습을 하는 것 외에는 말이다(실제 그런 곳이 있다고 해도 보편적인 모습을 이야기하는 것이다). 뭔가 남들보다 뛰어나면 “당신의 아이는 천재인가 봅니다”라고 추켜세우는 부모들이 많다. 물론 자신의 자녀도 그 그룹에 있기 때문이다.… Read More »

좋은 부모되기 ⑭ 떼쓰는 것을 용납하지 마라

By | 2014-03-03

간혹 길거리나 대형마트에서 부모에게 떼를 쓰는 아이들을 본다. 사람들의 눈을 피하기 위해 떼쓰는 아이의 요구를 들어주는 경우를 종종 본다. 그 아이는 다음에도 똑같이 떼를 쓰는 것이 머릿속에 그려진다. 이것은 이미 통계가 나와 있다. 2세에 떼를 쓰는 아이들은 3세가 되어서도 2/3가 다시 떼를 쓴다고 한다. 한살을 더 먹어도 마찬가지라고 한다. 떼를 쓰는 모습은 정말 다양하다. 계속 징징거리거나 짜증을 내거나,… Read More »

좋은 부모되기 ⑬ 자녀를 존중하라

By | 2014-03-03

자녀는 자신들이 낳았다. 그런 이유로 간혹 자식을 자신의 소유로 생각하는 부모들이 있다. 소유물로 생각할 때 아이들을 독립된 개체로 인정하지 않는다. 아이를 독립된 개체로 생각하라. 부모 자신도 돌이켜 보라. 부모의 소유물인지를 말이다. 아니라고 생각한다면 자신의 자녀들도 소유물로 생각해서는 안된다. 자녀들이 독립된 개체라고 생각할 때 부모는 자녀을 좀 더 객관적이고 이성적으로 접근하게 된다. 그래야만 자식에게 집착하지 않고 집중할 수가 있다.… Read More »